메인콘텐츠 바로가기

뉴스

목록

방과후교사 등 프리랜서도 월 50만 원 지원

2020-03-31 ㅣ 홍석준


저소득층과 소상공인에 이어
방과후 교사와 문화예술인 등
프리랜서 근로자와 무급휴직 근로자에 대해서도 코로나 관련 긴급 생계비가 지원됩니다.
◀END▶

지원 대상은 코로나 심각 단계가 선포된
2월 23일 이후 닷새 이상 노무를 제공하지 못한 경우로, 하루 2만 5천 원씩 월 최대 50만 원이 두 달간 지원됩니다.

이번 생계비는 정부의 재난지원금과
중복 수령이 가능하지만,
경상북도의 긴급 생계비를 받은 사람은
후순위로 배정돼 예산이 남으면 추가로
지원받게 됩니다.

경상북도는 관련 예산 중 330억 원은 국비,
나머지 100억 원은 지방비로 마련했다고
밝혔습니다.
홍석준
홍석준 기자 (도의회, 교육) joony@andongmbc.co.kr 홍석준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>
조금 늦더라도 꼼꼼하게 듣겠습니다.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